닫기
닫기
H기타

SK텔레콤, ‘2014년 동반성장 추진계획’ 발표 – T뉴스

2014.04.01 FacebookTwitterNaver

T뉴스

SK텔레콤,
‘2014 동반성장
추진계획’ 발표

SK텔레콤은 1일 오전 11시 서울 광진구 소재 워커힐 호텔에서 ‘SK텔레콤 2기 상생협의회’를 출범하고, ICT산업 생태계 전체의 발전에 대한 의지를 담은 ‘2014년 동반성장 추진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SK텔레콤, 성장가치 공유하고 협력사 경쟁력 강화할 것

이 자리에는SK텔레콤 박인식 사업총괄을 비롯한 임원진과 45개 협력사 대표들이 참석해 동반성장 추진 계획을 공유하고, 고충과 관심사를 허심탄회하게 논의했는데요.

이번 2기 상생협의회 참여사는 협력사의 다양한 의견 반영을 위해 지난 1기 28개사 대비 크게 늘어난 45개사로 확대됐습니다.

특히SK텔레콤은 1기 상생협의회가 상생문화 정착과 협력사 지원 인프라 구축에 초점을 맞췄다면, 2기 상생협의회는 동반성장이 실질적인 사업 성과로 연결될 수 있도록 성장가치의 공유와 확산의 토대를 마련하는데 집중했다고 설명했습니다.

구체적으로 SK텔레콤이 발표한2014년 동반성장 추진 계획은 ▲성장가치 공유 확대 ▲협력사 경쟁력 강화 ▲동반성장 거래문화 선도▲열린 소통문화 정착 등 4개의 큰 축과 하위 실행과제로 구성돼 있죠.

우선 SK텔레콤은 ‘성장가치 공유확대’를 위해 연내 성과공유제의 정착과 신성장사업에서의 협력 강화를 위한 프로세스를 정립하고, 협력사 대상 차별화된 종합 복지 프로그램을 새롭게 론칭 하기로 했습니다.
※성과공유제 :협력사와 원가절감, 품질개선, R&D 등 공동의 목표를 정하고 이에 대한 노력의 성과를 현금보상, 구매우대, 신규사업 참여기회 제공 등으로 보상하는 제도

SK텔레콤은 성장 한계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 협력사들에게 헬스케어, 솔루션 등 자사가 신규 성장동력으로 육성중인 사업에 동반 진출할 수 있는 기회를 적극 제공하고, 이를 위해 아이디어 페스티벌과 세미나를 정례화 할 방침입니다.

특히, 협력사 임직원 1천명을 대상으로 가족 여행과 도서구입, 학원 수강 등을 지원하는 복지 포인트 제도를 신설하는 한편, 협력사임직원 자녀 중 선발기준을 충족하는 30명을 대상으로는 각각 300만원의 장학금을 지원하는 제도도 새로 도입하기로 했습니다.

더불어 SK텔레콤은 ‘협력사 경쟁력 강화’를 위해 중소 협력사들과의 기술개발 상생협력 공간인 T오픈랩을 중심으로 기술이전과 공동 특허출원을 확대하고, 기존에 조성된 1,600억 원 규모의 동반성장펀드를 통해 협력사의 유동성 지원을 계속할 계획입니다.

또한, ’동반성장 거래문화 선도’를 목표로 대금지급기일 단축, 부당 단가인하 예방 등 중소 협력사 우대 결제 프로그램을 추진하고, ‘열린 소통문화 정착’을 위해 사업 유형별 동반성장 캠프와 설명회도 확대해 교류채널을다양화해 나갈 예정이죠.

한편, SK텔레콤 박인식 사업총괄은 이날 인사말을 통해 “이제는 파트너와 협력을 통해 ICT 에코시스템을 만들어 나가야 하는 시대”라며, “SK텔레콤은 동반성장으로 새로운 가능성을 가진 ICT 생태계 창출에 기여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