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4차산업혁명시대
인간의 자리를 묻다
닫기
H기타

SK텔레콤, 스마트 서비스로 인천아시안게임 성공 이끈다 – T뉴스

2014.09.15 FacebookTwitterNaver

T뉴스

SK텔레콤,
스마트 서비스로
인천아시안게임
성공 이끈다 – T뉴스

인천아시안게임 조직위원회에서 경기 기록을 책임지는 A씨, 한국과 북한의 축구경기가 진행되는 도중 기록이 비정상적으로 처리되는 것을 발견했다. 다른 대회라면 담당자를 찾아 여러 번 전화를 걸어야 하는 상황. 그러나 이번 인천아시안게임은 사상 최초로 SNS를 공식 소통수단으로 활용함에 따라 관계자 커뮤니티에 글을 한 번 올리는 것으로 문제를 신속하게 해결할 수 있었다.

SK텔레콤이 17회 인천아시안게임(이하 ‘인천AG’) 개막을 앞두고 조직위원회와 함께 이번 대회를 역대 최고의 스마트대회로 만들기 위해 SNS를 대회 운영의 주요 소통수단으로 활용하는 등 만반의 준비를 갖추었습니다.

인천AG 주관통신사업자인 SK텔레콤은 그 동안 IT·통신·방송 등 전 영역에 걸쳐 인프라 구축에 만전을 기해 왔으며, 순조롭게 각종 인프라 시설에 대한 시범 운영을 마무리하고 있습니다.

이에 더하여 SK텔레콤과 조직위원회는 SNS인 ‘틱톡’서비스를 주요 소통수단으로 활용하고, ‘T그룹온’을 통해 다자간 통화로 효율적인 커뮤니케이션을 지원하는 등 스마트 ICT 서비스로 인천AG의 성공적 운영을 책임질 계획입니다.

인천아시안게임, ‘틱톡’으로 더욱 빠르고 정확하게 소통한다!

이번 인천AG은 역대 최초로 공식 커뮤니케이션 수단으로 SNS를 사용합니다.

SK텔레콤과 조직위원회는 인천AG 공식 SNS로 SK플래닛이 제공하는 ‘틱톡’을 선정했으며, SK플래닛은 별도로 운영자를 주경기장에 상주시켜 폐막 시까지 원활한 운영 지원을 위해 노력할 예정입니다.

SK텔레콤과 SK플래닛은 공식 SNS 활용을 위해 ‘틱톡’ 서비스에 3만여명의 대회 관계자들에 맞게 사전에 기능 및 조직 특성을 고려해서 그룹을 생성했으며, 별도의 보안 관리 강화 및 부가 기능 지원도 마무리했습니다.

대회 관계자들은 이 ‘틱톡’내 그룹들을 통해 행사 관련 공지, 업무 지시 및 정보 공유 등을 함으로써 SNS를 적극 활용할 예정이며, 이를 위해 지금까지 4차에 걸쳐 조직위원회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서비스 활용 교육을 진행해왔습니다.

김영수 인천AG 조직위원장은 “SK텔레콤과 함께 인천AG을 역대 최고의 스마트 대회로 만들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해왔으며, 특히 SNS서비스인 ‘틱톡’을 공식 활용하게 됨에 따라 빠르고 정확한 조치와 대응이 가능해져 성공적인 대회 운영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다자간 회의통화 ‘T그룹온’, 유무선통합전화 서비스 ‘AG스마트콜’ 제공

SNS 서비스 외에도 무선뿐 아니라 유선까지 포함한 다자간 회의통화를 지원하는 ‘T그룹온’ 서비스가 제공됩니다. 특히 아시아 올림픽 평의회(Olympic Council of Asia) 관계자 등 회의통화가 잦은 해외 VIP들을 대상으로 ‘T그룹온’ 영문 버전도 제공함으로써 세계 최고의 ICT 기술력을 국제적으로 선보이게 되죠.

또한 구내 유선전화와 이동전화를 통합한 유무선통합 ‘AG스마트콜’ 솔루션도 대회 관계자에게 제공되는데요. ‘AG스마트콜’은 인천AG 마스코트인 ‘비추온’, ‘추므로’, ‘바라메’를 활용한 위젯 서비스로 간편하게 제공되며, 인천 지역뿐 아니라 대회가 열리는 협력도시까지 포함한 지역 내에서 유무선간 무제한 무료 음성통화를 이용하게 됩니다.

SK텔레콤 이명근 기업사업부문장은, “짧은 준비기간 동안 조직위원회와 긴밀한 협력을 통해 IT, 통신 및 방송 영역 주요 인프라를 성공적으로 구축한 데 이어 다양한 스마트 서비스 제공 준비까지 잘 마무리하게 되었다”며, “폐막까지 최선의 노력을 통해 차질 없이 운영함으로써 역대 최고의 스마트 대회라는 목표를 달성하겠다”고 밝혔습니다.

※ 위 포스팅은 발행일을 기준으로 작성되었습니다.
발행일 이후 내용이 변경될 수 있으니, 발행일이 많이 경과된 경우 블로그 내 검색을 통해 최신 글을 확인해 주세요.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