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4차산업혁명시대
인간의 자리를 묻다
닫기
H기타

SK텔레콤, 간편 본인확인 서비스 ‘T인증’ 출시 – T뉴스

2016.08.02 FacebookTwitterNaver

title_160802_2
160802_SKT _1
I SK텔레콤은 2일 입력하는 정보와 절차를 대폭 간소화하면서도 보안성을 강화한 휴대전화 본인확인 서비스 ‘T인증’을 출시했다. T인증 사용자는 성명과 전화번호 입력 후 앱을 통해 6자리 PIN번호 입력만으로 간편하게 본인확인이 가능하다.



국내 2만여 개 온라인 사이트에서 본인 인증을 위해 입력하는 복잡한 개인정보가 더욱 간편해지고 안전해집니다.


SK텔레콤은 2일 입력하는 정보와 절차를 대폭 간소화하면서도 보안성을 강화한 휴대전화 본인확인 서비스 ‘T인증’을 출시했습니다.


T인증 사용자는 성명과 전화번호 입력 후 앱을 통해 6자리 PIN번호 입력만으로 간편하게 본인확인이 가능합니다.


이를 위해 최초 1회에 한해 T인증 앱에 성명, 생년월일 등 개인정보와 PIN번호를 등록하면 됩니다. 또한, PIN번호 대신 지문 인식으로 인증하는 방식도 10월부터 제공할 계획입니다.


기존에는 본인확인을 위해 성명/성별/내외국인/생년월일/전화번호/보안문자 등을 입력하고, SMS로 인증번호를 수신하여 평균 75초가 소요되었으나, T인증은 이러한 프로세스를 성명/전화번호와 PIN번호로 대폭 단축해 고객 편의성을 높였습니다.


T인증으로 보안 수준도 대폭 강화됩니다. 매번 입력하던 여러 개인정보를 성명과 전화번호로 단순화시켰으며, 인증번호SMS를 없애 SMS 탈취에 의한 스미싱, 피싱 사고를 원천 차단했습니다.


또한 외부와 차단된 네트워크로 보안성이 인정된 유심인증 등의 보안솔루션을 적용하여 인터넷 사업자가 개인정보를 저장하지 않고도 안전하게 고객을 인증할 수 있어 개인정보 유출 사고를 방지할 수 있습니다.


SK텔레콤은 T인증이 공인인증서와 보안매체를 대신하는 보안성을 갖춤에 따라 금융거래 인증 등 다양한 영역으로 T인증 서비스를 확장할 계획입니다. 특히, 공인인증서 의무 사용 폐지, 보안매체 분리 등 핀테크 관련 규제 완화에 따라 금융기관도 인증 서비스의 외부 오픈을 추진 중이어서 T인증의 활용처가 대폭 확대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SK텔레콤은 향후 생체인증 등의 인증 기술을 지속적으로 추가하여 일상생활의 모든 인증을 대신하는 플랫폼으로 개발해 나갈 계획입니다.


SK텔레콤 허일규 솔루션사업본부장은 “T인증은 SK텔레콤 고객이 보다 편리하게 본인확인을 하고 사업자는 보다 안전하게 고객 정보를 지킬 수 있도록 개발되었다”며, “향후 T인증이 안전한 모바일 신분증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보안기술을 확보하고 금융, 결제, OTT 등 다양한 사업자와의 제휴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