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4차산업혁명시대
인간의 자리를 묻다
닫기
H기타

SK텔레콤, IoT 세계 총회 개최로 글로벌 표준 선도 – T뉴스

2016.08.11 FacebookTwitterNaver

title_160811_1


IoT 산업의 미래 전략을 논의하는 로라 국제 연합체의 세계 총회가 서울에서 열립니다.


SK텔레콤은 IoT 전용망 표준인 로라 국제 연합체(LoRa Alliance)의 세계 총회를 오는 10월 서울에서 개최하고, 이를 통해 IoT 전용망 로밍 등 글로벌 표준화에도 선도적으로 나서겠다고 밝혔습니다.


SK 텔레콤은 유럽 내 IT 기업들과 IoT 전용망 네트워크 로밍 시스템 개발을 위해 연내에 유럽과 한국에 로밍 네트워크 시범망을 구성할 계획으로, 10월 총회는 이를 실현하는데, 중요한 분수령이 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러한 로밍 기술은 국가간 컨테이너 위치추적 등 향후 다양한 분야에 글로벌 IoT 서비스를 활성화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게 됩니다.


로라 국제 연합체 총회는 IoT 전용망 생태계를 활성화하기 위해 기술 표준 논의 외에도 마케팅, 보안, 전략 등의 아젠다를 논의하고 결정하는 자리입니다. SK텔레콤은 글로벌 로밍 등의 기술 표준 논의뿐만 아니라, 주요 사업자인 오렌지(프랑스), KPN(네덜란드), Bouygues(프랑스), Swisscom(스위스) 등과 IoT 서비스 활성화를 논의하고, IoT 전용망의 글로벌 확산에도 적극 나서고 있습니다.


SK 텔레콤은 아시아 최초로 로라 국제 연합체 총회를 주관하여 서울에서 개최할 예정이며, 본 행사에서 로라 네트워크 전국 상용화 노하우, IoT 서비스 현황, 중소기업 상생 협력을 통한 에코시스템 활성화에 대해 세계 360개 이상의 로라 회원사들에게 공유하고 SK 텔레콤의 IoT 산업의 선도성을 널리 알려 글로벌 IoT 산업의 활성화를 지원할 계획입니다.


특히, 이번 아시아 최초 총회는 로라 국제 연합체의 주요 회원사들과 사전에 긴밀히 협력하고, 중국과의 경쟁을 통해 차기 총회의 주관사로 선정되었다는 점에서 SK텔레콤의 로라 관련 기술이 글로벌 업체들에게 인정받은 것으로 평가됩니다.


특히 금번 총회는 우리나라 ‘IoT Week(사물인터넷 진흥 주간)’ 행사와 시너지도 기대됩니다. IoT Week는 차세대 핵심 성장 동력인 IoT를 활성화하여 국가 전반으로 확산하는 것을 목표로 한국사물인터넷협회 회장사인 SK텔레콤이 전시회, 컨퍼런스, IoT 아이디어 공모전 등 행사 전반을 주도하는 행사입니다. 총회에 참가하는 로라 회원사들이 국내의 앞선 IoT 산업 전반에 대해 이해하고 새로운 사업 기회를 발굴하는 협업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SK텔레콤 박진효 네트워크 기술원장은 “SK텔레콤은 세계 최고 수준의 IoT 전용망 기술을 보유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IoT 산업 활성화에 필요한 획기적인 기술 개발 및 글로벌 표준화에 견인차 역할을 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