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닫기
H기타

SK텔레콤, 선진국에 재난 통신 기술 전수 – T뉴스

2016.10.04
공감 0
FacebookTwitterNaver

161004_SK텔레콤, 선진국에 재난 통신 기술 전수_1
I SK텔레콤 관계자가 재난안전망 워크숍에 참석한 해외 정부관계자에게 사이버텔브릿지의 PS-LTE 전용 단말기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선진국 정부기관 관계자들이 우리나라 정부와 민간이 선도적으로 추진 중인 재난안전망 기술을 배우기 위해 우리나라를 방문합니다.


SK텔레콤은 시범 사업으로 증명된 재난안전망 기술(PS-LTE 솔루션)을 선진국 정부 및 민간기관에 소개하고 관련 기술을 공유하는 워크샵을 4일 을지로 SK T타워에서 개최한다고 밝혔습니다.


전세계 재난안전망 구축 관련 기술 방식 및 사업 현황 공유를 위해 열리는 이번 워크샵에는 각국의 재난안전망을 담당하고 있는 미국 퍼스트넷(First-Net), 영국 내무부, 프랑스 국민안전처 등 14개국 24개 기관이 참가하며, SK텔레콤은 우리나라 국민안전처의 주관으로 지난 6월 세계 첫 구축 완료한 국가재난망 시범사업의 추진 성과에 대해 발표합니다.


워크샵에서는 또한 호주와 두바이의 재난안전망 운영 현황 및 PS-LTE전환 계획, 노키아와 GSMA의 글로벌 PS-LTE 사업 추진 현황에 대해서도 발표되어 각국 재난망 기술의 표준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됩니다.


SK텔레콤은 지난해 11월 국민안전처의 국가 재난안전 통신망 시범 사업에서 제2사업자로 선정되어, 강릉,정선 지역에 기지국을 구축하고, 단말기 및 이동 기지국의 시범 운영을 지난 6월 완료한 바 있습니다.


SK텔레콤은 또한 시범 사업에 적용된 기지국 구축, 무선 품질 최적화 등에 관련한 기술적 노하우을 설명하고, 배낭형 LTE 장비, 효율적인 커버리지 확장이 가능한 중계기, 노키아와 공동 개발한 세계 최초의 일대다 통신 기술을 공개했습니다.


행사장에는 SK텔레콤과 시범 사업을 공동으로 진행한 국내 중소기업들의 재난망 관련 장비 및 기술도 소개됩니다. 콘텔라의 펨토셀, 긴급 재난문자 방송 서비스인 유엔젤의 재난문자 시스템, 재난 현장의 효율적 지휘 통제를 위한 사이버텔브릿지의 IP-PTT* 솔루션, 회명정보통신의 LTE 통합관제시스템(통합 지령대), PNL의 위험물 탐지 시스템 등이 전시됩니다.


SK텔레콤은 이번 워크샵을 통해 중소기업들의 재난안전 통신 관련 핵심 장비와 기술을 각국 정부기관 소개함으로써 향후 해외 동반 진출 방안도 모색할 계획입니다. 또한, 이번 워크샵을 통해 확보한 세계 각국의 재난안전망 노하우을 활용하여 ‘17년 추진 예정인 국가 재난안전망 본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SK텔레콤 권송 IoT솔루션부문장은 인사말을 통해 “SK텔레콤이 재난안전 통신망 시범사업을 통해 확보한 노하우와 차별화된 솔루션의 선도성을 전세계에서 인정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이번 워크샵에서 공유된 각국의 재난안전망 구축 전략 및 기술적 노하우를 바탕으로 향후 전세계 재난안전 통신망의 상용화 및 표준화에 적극 나설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회사 설명
PNL 폭발물탐지
CS LTE라우터
RF 중계기
ICS* 중계기
파인디지털 중계기 NMS(감시시스템)
콘텔라 펨토셀(소형기지국)
사이버텔브릿지 난망용 단말기, 크래들
IP-PTT** 지령대
유엔젤 eMBMS***
재난문자 전송시스템
회명 PS-LTE 표준지령시스템
엔텔스 재난안전망 플랫폼

* ICS(Interference Cancellation System) : 디지털 신호처리기술을 이용해 간섭신호는 제거하고, 원신호를 증폭하여 효율적으로 커버리지 확장시킬 수 있는 중계기
** IP-PTT(IP Push To Talk) : LTE 등 IP기반의 이동통신망에서의 무전서비스 제공 솔루션
*** eMBMS(evolved Multimedia Broadcast Multicast Service) : LTE무선망을 통하여 대용량 멀티미디어 콘텐츠를 대규모 사용자에게 일괄 전송할 수 있는 기술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