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4차산업혁명시대
인간의 자리를 묻다
닫기
H기타

교량의 나사 풀리면 IoT로 바로 알려준다 – T뉴스

2016.11.14 FacebookTwitterNaver

161113_%ea%b5%90%eb%9f%89%ec%9d%98-%eb%82%98%ec%82%ac-%ed%92%80%eb%a6%ac%eb%a9%b4-iot%eb%a1%9c-%eb%b0%94%eb%a1%9c-%ec%95%8c%eb%a0%a4%ec%a4%80%eb%8b%a4_1
I SK텔레콤은 로라(LoRa) 기반의 새로운 서비스 발굴을 위해 실시한 아이디어 공모전 ‘비즈 아이디어 페스티벌’에서 ‘구조물 균열 감지 모니터링’ 등 사업화 가능한 12개의 우수 아이디어를 최종 선정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기념 촬영 중인 SK텔레콤 권송 IoT솔루션부문장(앞줄 왼쪽에서 3번째)과 하이테크 최종운 대표(최우수상 수상자), 콘텔라 최재영 수석(우수상 수상자) 등 수상자들의 모습.

개인, 스타트업 및 산학연들이 IoT 기반의 생활/산업 서비스 개발에 참여하면서 IoT 신규사업의 생태계를 키우는 밀알이 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SK텔레콤은 로라(LoRa) 기반의 새로운 서비스 발굴을 위해 실시한 아이디어 공모전 ‘비즈 아이디어 페스티벌’에서 ‘구조물 균열 감지 모니터링’ 등 사업화 가능한 12개의 우수 아이디어를 최종 선정했다고 밝혔습니다.


IoT 신산업에 대한 관심을 반영하듯 이번 공모전에는 개인 개발자, 스타트업 및 중소기업 등으로부터 다양한 영역의 새로운 아이디어들이 작년 공모전보다 두 배 이상 접수되었습니다. 이 중 약 20%는 개인으로부터 제안된 것으로, IoT 전용망을 기반으로 한 다양한 생활 서비스에 대한 아이디어가 지속 창출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최우수상은 교량, 열차 등 구조물의 체결 부위에 부착하는 스마트 센서로 나사풀림이나 균열을 감지하여 안전 사고를 사전에 예방하는 ‘구조물 균열 감지 모니터링’이 차지했습니다.


우수상은 자물쇠에 로라 모듈을 설치하여 비밀번호를 잘못 누르거나 파손할 경우 주인에게 문자로 통보하는 ‘로라 자물쇠’에게 돌아갔습니다. 부재 중 이상 상황이 발생할 경우 원격에서 대처가 가능하여 외부의 침입으로부터 안전을 지킬 수 있는 것으로 독립 자물쇠를 사용하는 가정이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 외에도 조경수 도난방지, 장애인 주차구역 스마트 지킴이, 산림 병해충 예찰 등IoT 전용망의 강점인 ‘저렴한 이용료’로 가능해진 다양한 아이디어들이 새롭게 제안되었습니다.


SK텔레콤은 최우수상 2천만원 등 총 5천만원의 상금을 수여하고 로라 전용모듈 무상 제공, 오픈 테스트 베드를 통한 네트워크/플랫폼 연동 테스트 및 디바이스 개발 검증 등 사업화를 전폭적으로 지원할 계획입니다.


SK텔레콤은 지난 10월 한달 동안 기존 파트너사 뿐 아니라 스타트업, 산학협력선도대학(LINC) 등에도 공모전을 알려 보다 많은 아이디어가 제안될 수 있도록 했습니다. 이러한 노력 등으로 공모기간 IoT 포털(lora.sktiot.com)에 평소 대비 5배 이상 많은 사람들이 방문하는 등 IoT 사업에 대한 열기가 높았습니다.


한편, SK텔레콤은 산학연 연계를 위해 제주대학교 LINC* 사업단과 “IoT-LPWA사업 추진과 관련한 업무 협약식”을 14일 체결할 예정이며, 이를 계기로 전국 대학별 LINC사업단들과의 제휴 확대와 대학 내 스타트업 협력사들과의 사업 연계를 통해 산학연 중심의 로라 사업화 추진 체계를 마련해 나갈 계획입니다.


* LINC(Leaders in INdustry-university Cooperation) : 산학 협력 친화형 체제를 통해 기업과 연계한 다양한 산학협력 모델을 창출하기 위해 교육부/한국연구재단 주관으로 선정한 대학


SK텔레콤 권송 IoT솔루션부문장은 “이번에 선정된 아이디어는 IoT사업부서가 사업화를 목표로 직접 평가하고 선정하였다“며, “제안한 기업/개인들과의 협업을 통해 조속히 사업화를 추진하여 IoT 전용망 로라의 생태계를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