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닫기
H기타

T페이 쓰면 T멤버십 할인율이 2배! – T뉴스

2017.03.22 FacebookTwitterNaver

170322_tpay-3
I SK텔레콤은 T멤버십 고객의 편의성을 위해 지난해 3월 출시한 모바일 결제 서비스 T페이가 1년간 이용 고객에게 평균 35%의 T멤버십 할인 혜택을 제공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22일 밝혔다. 이는 같은 기간 전체 T멤버십 이용 고객에 제공된 평균 할인율(17%)의 2배에 해당한다.


SK텔레콤은 T멤버십 고객의 편의를 위해 지난해 3월 출시한 모바일 결제 서비스 T페이가 1년간 이용 고객에게 평균 35%의 T멤버십 할인 혜택을 제공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22일 밝혔습니다. 이는 같은 기간 전체 T멤버십 이용 고객에 제공된 평균 할인율(17%)의 2배에 해당합니다.


지난해 3월 출시된 T페이는 T멤버십 할인과 휴대폰 소액결제를 결합한 서비스입니다. 신용카드나 계좌등록 없이도 이용할 수 있는 점이 특징입니다. 현재 CU·세븐일레븐·파리바게뜨·뚜레쥬르·VIPS·아웃백 등 전국 2만5000여개 제휴점에서 이용할 수 있습니다.


T페이 이용 고객이 T멤버십 혜택을 보다 풍성하게 누릴 수 있었던 이유에 대해 SK텔레콤은 “T페이가 잊기 쉬운 T멤버십 할인 혜택을 결제 시 자동으로 챙겨주는 데다가, 꾸준한 제휴 프로모션을 통해 추가 할인 혜택을 제공해 왔기 때문”이라고 밝혔습니다.


SK텔레콤이 T페이 출시 1주년을 맞이해 분석한 결과, T페이 가입 고객 중 20~30대 비중은 62%에 달했으며 건당 결제 금액은 1만원 이하가 67%를 차지했습니다. 혜택에 민감하면서도 편의성을 추구하는 젊은 층이 휴대폰 소액결제로 해결하기 적당한 1만원 이하 결제 시 T페이를 애용하고 있다는 분석입니다.


누적 할인 금액 기준 T페이 인기 제휴처 1위는 편의점 CU로 전체 누적 할인 금액의 29%를 차지했습니다. 이어 패밀리레스토랑인 아웃백(27%)과 VIPS(17%)가 2∙3위에 올랐습니다. SK텔레콤은 “일상적으로 들르는 편의점뿐 아니라 고급 식당인 패밀리레스토랑까지 다양한 제휴처에서 혜택을 두루 제공한 결과”라고 설명했습니다.


한편 SK텔레콤은 T페이 1주년을 맞아 디자인 및 성능을 대폭 개선한 T페이 2.0 버전을 선보였습니다. T페이 2.0 버전에선 ▲신용카드*를 등록해 휴대폰 소액결제 한도보다 더 큰 금액까지 결제할 수 있으며 ▲새로 생긴 ‘T페이 간편 인증’ 기능을 이용해 온라인 제휴처에서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현재 신한카드만 등록 가능




170322_tpay-info


1주년 기념 프로모션도 준비했습니다. SK텔레콤은 3월 15일부터 31일까지 아웃백, VIPS, TGIF 등 3개 패밀리레스토랑에서 T페이로 생애 첫 결제를 하는 고객에게 1만원 할인 혜택을 제공*합니다. 또한 4월 30일까지는 기타 제휴처에서 T페이로 결제 시 최대 1.5% 추가 할인을 받을 수 있습니다.


5만원 이상 결제 시 제공



SK텔레콤 송광수 상품마케팅본부장은 “T멤버십 할인과 결제를 한번에 이용 가능한 T페이를 통해 고객에게 편의성과 더 많은 혜택을 제공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T멤버십 고객을 위해 차별화된 서비스와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T페이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습니다.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