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닫기
HTomorrow라이프

양 손 무거운 쇼핑의 시대는 끝! 스마트 쇼퍼 체험기

2017.01.17 FacebookTwitterNaver

▲음료수는 들고 가기 너무 무거워요

자취 생활 10년 차. 집 안 청소며 요리까지 전업주부 못지 않다고 자부합니다. 하지만 딱 한가지, 차 없이 장 보는 일은 아직까지 어렵습니다. 양 손 무겁게 장을 보고 오는 길이 고되기만 한데요.

이런 고민을 해결하기 위해 SK텔레콤은 카트 없이 바코드 스캐너만으로 장을 볼 수 있는 스마트 쇼퍼 솔루션을 선보였습니다. 과연 어떤 서비스일까요?

스마트 쇼퍼, 차세대 쇼핑 플랫폼의 등장

스마트 쇼퍼는 한 뼘 정도 크기의 무선 바코드 기기입니다. 스캔을 통해 쇼핑, 계산, 배송까지 한 번에 끝낼 수 있는 차세대 플랫폼 인데요. SK텔레콤과 롯데백화점이 지난 3월부터 시작한 미래형 스마트 백화점의 출발점이기도 합니다. 현재 롯데백화점 분당점에서 만나볼 수 있습니다.

대중교통을 이용한 고객, 유모차에 탄 아기와 함께 온 부모, 퇴근 후에 장을 보러 온 직장인 등 많은 이들에게 매력적인 서비스가 될 것 같은데요. 무거운 짐은 덜고 똑똑한 쇼핑을 도와주는 스마트 쇼퍼 솔루션, 한 번 만나볼까요?

스마트 쇼퍼란?
스마트 쇼퍼는 SK텔레콤이 2015 MWC에서 첫 선을 보인 커머스 플랫폼입니다. 스마트 쇼퍼에는 무선 근거리 통신 NFC를 비롯해 최신 ICT기술이 사용되었는데요. 기존의 쇼핑 생태계 안에서 새로운 형태의 경험을 제공하는 솔루션입니다. 
입장 – 반가워, 나의 쇼핑 비서

▲불이 켜져 있는 단말기에는 고유번호가 인식되어 있습니다

가장 먼저 스마트 쇼퍼 키오스크가 설치된 입구를 찾았습니다. 롯데 멤버스 카드나 앱을 인식한 뒤 스마트 쇼퍼 바코드 단말기를 대여할 수 있습니다. 배송 중 손상될 수 있는 제품은 이용이 불가하다는 메시지에 동의를 누르면 ‘짠’ 하고 이용할 바코드 단말기에 불이 켜집니다.

그럼 이제 본격적으로 쇼핑할 차례입니다.

쇼핑 – 삑 하면 척, 쉽고 가볍다

스마트 쇼퍼 담당 직원에게 사용법을 듣고 매장 안으로 들어갔습니다. 사용법은 굉장히 간단합니다. 사고자 하는 물건의 바코드에 단말기를 대고, 가운데 버튼을 누르면 장바구니로 들어가는 방식입니다. 참 쉽죠?

▲2초 만에 물건이 장바구니에 담깁니다

직접 스캔한 제품의 바코드 정보들이 단말기 안에 차곡차곡 쌓입니다. 물건을 집어 카트에 넣는 과정은 필요 없습니다. 장바구니보다 가벼운 단말기로, 키보다 높이 있는 물건도 바로 스캔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이 작은 단말기에도 SK텔레콤의 고민이 녹아있습니다. 빠르고 정확한 바코드 인식을 위해 기술적인 노력을 기울였고요, 해당 지점 외 다른 곳에서도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계속해서 공을 들이고 있습니다.


▲신선식품도 스마트 쇼퍼로 문제없습니다

신선식품의 경우도 방법은 같습니다. 원하는 과일이나 채소를 골라 담고 바코드를 찍습니다. 그리고 담당 직원에게 건네주면 되는데요. 스마트 쇼퍼로 구매한 제품은 단말기의 고유번호를 적어 배송 전 까지 신선하게 보관해준다고 합니다.

인터넷으로 마트를 이용할 때 가장 불편했던 점이 바로 신선식품에 대한 신뢰도였는데요. 스마트 쇼퍼를 통한다면 그런 걱정은 넣어두어도 될 것 같습니다.

계산과 배송 – 이렇게 빨라도 되나요?

쇼핑이 완료되었습니다. 무거워서 잘 사지 않던 생수와 라면도 번들로 구매했습니다. 단말기를 체크아웃 키오스크에 꽂아주면 쇼핑했던 물건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제 결제 단계. 여기서는 구매한 물건의 수량도 조절할 수 있는데요, 제품을 다시 가져다 놓아야 했던 번거로움이 해소됩니다. 마지막으로 카드로 결제하고 배송지 주소를 입력하면 끝. 하루에 3번 이뤄지는 배송 시간표에 맞춰 원하는 시간을 지정해주면 집으로 오늘 쇼핑한 물건이 도착합니다.

장 보기를 마치고 단말기를 반납했습니다. 양 손 가득 있어야 할 짐들이 없으니 색다른 기분이 들었습니다. 나오는 길에 계산대 앞에 길게 늘어선 줄을 보니 왠지 모를 뿌듯함도 느껴졌고요.

▲계산을 완료하면 바로 단말기를 반납할 수 있습니다

스마트 쇼퍼는 도입 두 달여 만에 하루 평균 4~50명이 이용하고, 재사용률이 80%나 된다고 합니다. 다시 찾는 비율이 정말 높죠? 이 같은 추세라면, 사용자는 앞으로도 계속 증가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SK텔레콤은 계속해서 스마트 쇼퍼 시스템을 확대할 계획이니, 꼭 한 번 체험해 보시길 추천합니다.

두 손이 가벼운 쇼핑의 편리함, 저는 스마트 쇼퍼에 별 다섯 개 주겠습니다~!

FacebookTwitter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