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닫기

설 명절, 조카들의 대통령이 되려면? 스마트 토이 리스트

2017.01.19 FacebookTwitterNaver

“요즘 스마트기기 트렌드를 읽으려면, 장난감 가게로 가라!”

우스갯소리가 아닌, 진짜입니다. 블록 쌓기와 로보트 조립으로 대변되던 토이 시장에 스마트 바람이 불고 있기 때문입니다. 사물 인터넷을 비롯해 드론, 로봇, 인공지능까지. 장난감을 통해 거의 모든 스마트기기 트렌드를 만나볼 수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닌데요. 다가오는 설 명절, 조카들의 대통령이 될 수 있을 만큼 스마트한 장난감들을 ‘SK텔레콤 Insight’와 함께 알아볼까요?

1. 인공지능 기반 말하는 인형, ‘코그니토이(Cognitoys)’

IBM의 인공지능 플랫폼 ‘왓슨’과 연결된 스마트 토이 ‘코그니토이’. 와이파이, 마이크, 스피커 등이 내장된 해당 인형은 말하는 것을 넘어 먼저 질문을 던지는 수준까지 이르렀는데요. 이러한 대화 내용이 클라우드 서버에 누적되면 인형의 성격까지 바뀌게 됩니다. 주인의 성향을 분석해 그에 최적화된 답변을 내놓는 것이죠.

구매방법 : 현지 공식 홈페이지 를 통해 구매하실 수 있습니다. (https://cognitoys.com/products/cognitoys-dino)

 

현지 공식 홈페이지 바로가기

보다 교육적인 기능도 탑재되어 있습니다. “달은 지구에서 얼마나 멀어?”라고 질문하면 ‘코그니토이’는 백과사전처럼 답을 척척 말해줍니다. 수학, 맞춤법, 단어 공부도 할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2 더하기 2는 뭐지?”라고 묻고, 아이가 제대로 대답하면 “잘했어요”라는 칭찬도 해줍니다. 아이의 숨겨진 재능을 찾을 수 있도록 계속 질문하게 설정되어 있다고 하니, 이보다 좋은 친구는 없겠죠?

2. 하늘을 나는 레고, ‘플라이브릭스(Flybrix)’

작은 블록들이 모여 하나의 거대한 세계를 만들어내는 ‘레고’가 하늘을 날게 됐습니다. ‘플라이브릭스’라는 드론 키트를 통해서 말이죠. ‘플라이브릭스’는 해체와 조립이 자유자재인 레고의 특성을 그대로 담았습니다. 때문에 어떤 기체로 만들지, 파일럿 자리에 누구를 앉힐지 등을 결정하는 것은 온전히 사용자의 몫입니다. 비행 테스트 중 사고가 나거나 부서져도 다시 조립하면 그만이니, 고장 걱정도 없습니다.

스마트폰과 별도의 콘트롤러를 통해 조작이 가능한 ‘플라이브릭스’는 홈페이지를 통해 모든 소스를 공개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이를 통해 GPS 모듈을 추가하고, LED를 새로 장착하는 등 DIY가 가능합니다. 여기에 아이의 상상력이 더해져 그 누구도 예상하지 못했던 기능이 구현될 수도 있다니, 미래의 에디슨을 기대해 볼 수도 있겠네요.
구매방법 : 현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구매하실 수 있습니다. (https://flybrix.com/collections/flybrix-kits)

 

현지 공식 홈페이지 바로가기

3. 스마트 코딩 애벌레, ‘씽크 앤 런 코더필러(Think & Learn Code-a-pillar)’

세계적인 완구 제조 업체인 ‘피셔 프라이스’에서는 올해 CES에 로봇 장난감을 선보였습니다. 바로 ‘씽크 앤 런 코더필러’인데요. 이름에서 알 수 있듯 인형을 조립하며 코딩의 기초를 배울 수 있습니다. 놀면서 공부하는 똑똑한 장난감인 셈이죠.

애벌레 모양의 코더필러는 총 8개의 마디와 머리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각 마디를 어떤 순서로 조립하느냐에 따라 움직임이 결정되며, 이렇게 명령을 조립하는 과정을 통해 코딩의 기초를 배우는 것입니다. 자유롭게 분리하고 재조립하는 과정을 통해 계획과 순서 결정의 기본까지 익힐 수 있다고 하니, 아이들의 성장과 발달에 이보다 더 좋은 장난감은 없을 것 같습니다.
구매방법 : 국내 소셜 커머스 및 장난감 사이트에서 구매하실 수 있습니다.

4. 증강현실 색칠놀이, ‘나요(Nayo)’

내가 색칠한 그림이 실제 살아 움직인다면? 아이들에게 이보다 신기한 경험은 없을텐데요. 국내 중소기업에서 제작한 증강현실 색칠놀이 ‘나요’가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습니다. 일반 종이 조립 장난감과 크게 다를 바 없어 보이지만, 색을 칠한 후 스마트폰을 갖다 대면 공룡이 살아 움직이기 때문인데요. 아이가 색칠한 공룡에 증강현실 기술을 적용, 3차원 입체로 구현시킨 것입니다.
구매방법 : 국내 소셜 커머스 및 장난감 사이트에서 구매하실 수 있습니다. (http://www.base-dstore.com)

 

구매하러가기

“배우기 위한 최고의 방법은 노는 것!”
최신 기술이 적용된 스마트 토이에 이보다 더 좋은 설명은 없을 것 같습니다. 미국 조지타운대학에서 내놓은 연구 결과, 장난감이 개인화될수록 아이들의 학습력이 눈에 띄게 향상됐다고 하는데요. 말하는 인공지능 인형부터 내 손으로 만드는 공룡까지. 아이들의 훌륭한 선생님이 되어주고 있는 스마트토이 시장은 앞으로도 성장세를 이어나갈 것 같습니다.

FacebookTwitterNaver